안정환 공식홈페이지
 
Home Profile News Gallery From Ahn Community
 
  > 경기리뷰/칼럼

 
  ID
  PASS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분실
 
 

  15   7170   1471
  문현석 (coolbijo)   2005-04-07 12:17:01
  안정환, 그라운드로 돌아와 팬들의 울분을 풀어다오!

안정환 선수
당신의 컴백을 알리는 신호탄 기사를 읽고
너무나 감사하고 뒬뜻이 기쁜 마음이 들었습니다

안정환 선수는 오늘 아챔 단골손님이자 K리그 클럽 대전시티즌을 낙마시킨 전력이 있는 태국리그 최강자 벡 테로와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F조 예선 3차전에서 2골을 몰아넣으며 2:1 팀승리를 이끌었습니다

당신의 부상 기간에
끊임없이 밀려오는 조바심과 그라운드 밖에서의 안타까움과
참 지긋지긋한 불운이 은연 중 끊이질 않아서
마음고생이 심했던 것은 당신 혼자만이 아닙니다

98년 K리그 르네상스를 불러오며 리그를 유아독존 제패하였고
대한민국 축구선수 최초로 빅3리그에 진출하여 선전하였고
여우 히딩크 스승님과의 길고 긴 밀고 당기기 줄다리기 끝에
최종엔트리에 합격하고
우리 팬들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월드컵에 2골을 터트리며 대한민국 축구의 아이콘이 되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만화 같은 인생역정의 김남일 선수보다 더
드라마틱한 질곡의 굴레는 당신과 우리 팬들을 계속 괴롭혔습니다

유럽재진출은 고비마다 쓴 잔을 넘겨주었고
당신을 가쉽거리의 기사로 씹어대는 황색언론들과
부상의 악몽은 이어졌습니다

그리고 그 모든 악재들 전부보다 더
씁쓸하고 섭섭하고 울분을 쌓이게 만들었던 것은

다름 아닌 일반 대중들과 일반 축구팬들의
손바닥 뒤집듯 달라져버린 평

안정환은 그저 극적이고 운이 좋았던 선수였을 뿐이다로 시작해서
이젠 마치 당신이 없어도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는 잘만 돌아간다는 식의 지나가는 쉬운 말

나는 이제 차가운 머리의 축구팬입니다
당신보다 국가대표 축구보다
K리그가 우선이다
서슴없이 말 할때도 있습니다

제가 가장 좋아하는 선수들인
김남일, 이천수, 박지성 선수들이 부진할 때
주저없이 질타를 하고
그들이 더 성장하기를 마음속으로 응원하고는 합니다

하지만
냉정한 사고와 객관적인 시선과 중립적인 어조가
당신에게만은 통용되질 않습니다

극히 사적인 푸념이지만
내겐 정말이지 아무것도 그야말로 아무 의미도 아니었던 축구
그리고 안정환이라는 단 하나의 플레이어에 의해
내게 평생의 화두가 되어버린 축구

우리 팬들은
안정환 선수 당신이 뛰고 구르고 나뒹굴고 다시 일어설 때
함께 즐겁고 힘들고 울고 다시 희망을 갖습니다

대한민국 축구선수 안정환
그라운드로 돌아왔습니까
정녕 저 뜨겁고 가슴 벅찬 피치의 치열함에 다시 뛰어들었습니까

환영합니다
당신의 모든 재능과 잠재력과 천재성과 세월에 갈고 딱여진 실력 모두
마음껏 다시 경기장 위에 쏟아내세요

당신의 귀환과 더불어 우리 팬들도 귀환하였습니다

안.정.환
영원히!




     
전체(16)  리뷰(6)  프리뷰(0)  칼럼(10) 
  번호 제목 등록자 날짜 조회 추천
  16 [공지] 경기 리뷰나 칼럼을 올려주세.. 운영자 2004/03/08 7859 1544
  15  [칼럼] 수원의 10번이 되다. (1) 문현석 2007/01/09 6946 1219
  14  [칼럼] 축구대표팀 리빌딩 그리고 안정.. (1) 강동한 2006/12/27 6913 1517
  13  [칼럼] 2006년 가을, 기로에 서 있.. (4) 문현석 2006/09/02 6845 1264
  12  [칼럼] 안정환에게 기회가 생긴 경기(.. 이대상 2006/03/01 7833 1380
  11  [칼럼] 닭잡는데 소잡는 칼을 쓸것이오.. 강동한 2005/08/13 7630 1475
  10  [리뷰] 메스:르망~요코하마의 처음시절.. 김진향 2005/08/12 7275 1497
  9  [칼럼] '코레아노안' 개선장군처럼 프.. (2) 강동한 2005/07/11 7100 1327
  8  [칼럼] 안정환 선수의 감춰진 기량 그.. 이대상 2005/07/09 7653 1459
  7  [칼럼] 히딩크와 안정환 박종환 2005/06/28 7477 1448
  6  [칼럼] 안정환, 그라운드로 돌아와 팬.. 문현석 2005/04/07 7170 1471
  5  [칼럼] 축구선수의 팬이 된다는 것. 문현석 2005/04/07 7080 1414
  4  [리뷰] [스타데이트] 안정환-하지원 (4) 강정인 2004/05/09 8664 1370
  3  [리뷰] 성남과요코하마전.. (2) 김범하 2004/05/07 7322 1492
  2  [리뷰] 부산대우로얄즈시절때였습니다. (3) 배진우 2004/05/04 8282 1517
  1  [리뷰] 우라와레즈 전..요코하마에서... (11) 김진향 2004/03/16 8090 1506
1